686 개 데이터셋을 찾았습니다

태그: 암각화

필터 결과
  • 동북아역사재단 노곤 혼드 - 낙타를 탄 사람과 산양과 늑대

    흉노, 선비, 유연, 돌궐 등을 거쳐 몽골 제국에 이르기까지 유목민들이 차례로 제국을 건설하면서 주변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한 경험을 간직한 역사의 무대인 몽골고비알타이 지역의 바위그림. 한국 선사 및 고대문화의 계통성을 연구하는 의미 있는 형상들을 채록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동북아역사재단 하난하드-산양과 늑대 3

    흉노, 선비, 유연, 돌궐 등을 거쳐 몽골 제국에 이르기까지 유목민들이 차례로 제국을 건설하면서 주변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한 경험을 간직한 역사의 무대인 몽골고비알타이 지역의 바위그림. 한국 선사 및 고대문화의 계통성을 연구하는 의미 있는 형상들을 채록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동북아역사재단 쉬쉬카-말 2-1

    러시아의 하카스코-미누신스크 분지와 투바공화국 내의 바위그림. 우리의 선사 및 고대문화와 직간접적으로 관련이 있는 지역의 바위그림을 통해서 한국 민족문화의 기원을 계통을 파악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울산광역시 암각화박물관 전시 운영현황

    울산광역시 암각화박물관의 2008년 개관 이후 특별전시 개최 현황에 대한 정보로, 전시명, 전시내용 및 전시일자에 관한 정보를 제공함.
  • 동북아역사재단 후렝 우주르 하단 올 소와 말 그리고 산양(후렝 우주르 하단 올 7구역 34암면)

    중앙아시아라는 보다 넓은 공간속에서 한반도를 비롯한 주변 지역의 선사문화를 조망하고 한국 민족 문화의 계통성을 파악할 수 있는 자료. 암각화는 세계의 모든 지역에서 살필 수 있는 가장 보편적인 선사 및 고대의 문화현상이며, 이 속에서 시대와 민족 그리고 지역의 차이에 따라서 바뀌어온 문화상들을 비교 연구할 수 있다.
  • 동북아역사재단 하난하드-사람과 산양2

    흉노, 선비, 유연, 돌궐 등을 거쳐 몽골 제국에 이르기까지 유목민들이 차례로 제국을 건설하면서 주변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한 경험을 간직한 역사의 무대인 몽골고비알타이 지역의 바위그림. 한국 선사 및 고대문화의 계통성을 연구하는 의미 있는 형상들을 채록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동북아역사재단 쉬쉬카-말 2

    러시아의 하카스코-미누신스크 분지와 투바공화국 내의 바위그림. 우리의 선사 및 고대문화와 직접적 혹은 간접적으로 관련이 있는 지역의 바위 그림을 통해서 한국 민족문화의 기원을 계통을 파악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동북아역사재단 하난하드- 산양 1-1

    흉노, 선비, 유연, 돌궐 등을 거쳐 몽골 제국에 이르기까지 유목민들이 차례로 제국을 건설하면서 주변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한 경험을 간직한 역사의 무대인 몽골고비알타이 지역의 바위그림. 한국 선사 및 고대문화의 계통성을 연구하는 의미 있는 형상들을 채록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동북아역사재단 암각화자료DB

    암각화 도상자료집은 선사·고대 암각화를 조사하여 한국 민족문화의 기원과 계통을 파악하는 자료이다. 몽골을 비롯한 중앙아시아 지역의 바위그림의 조형 양상을 파악하고, 중앙아시아지역과 우리나라 우리나라 선사 시대 암각화와 비교 연구의 주요자료이다. LINK 미리보기
  • 동북아역사재단 하난하드 - 산양 2-3

    흉노, 선비, 유연, 돌궐 등을 거쳐 몽골 제국에 이르기까지 유목민들이 차례로 제국을 건설하면서 주변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한 경험을 간직한 역사의 무대인 몽골고비알타이 지역의 바위그림. 한국 선사 및 고대문화의 계통성을 연구하는 의미 있는 형상들을 채록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동북아역사재단 하난하드 -8-5의 부분 1

    흉노, 선비, 유연, 돌궐 등을 거쳐 몽골 제국에 이르기까지 유목민들이 차례로 제국을 건설하면서 주변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한 경험을 간직한 역사의 무대인 몽골고비알타이 지역의 바위그림. 한국 선사 및 고대문화의 계통성을 연구하는 의미 있는 형상들을 채록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동북아역사재단 라샨 하드-여성 생식기 형상(라샨 하드 4암면 부분)

    중앙아시아라는 보다 넓은 공간속에서 한반도를 비롯한 주변 지역의 선사문화를 조망하고 한국 민족 문화의 계통성을 파악할 수 있는 자료. 암각화는 세계의 모든 지역에서 살필 수 있는 가장 보편적인 선사 및 고대의 문화현상이며, 이 속에서 시대와 민족 그리고 지역의 차이에 따라서 바뀌어온 문화상들을 비교 연구할 수 있다.
  • 동북아역사재단 조스틴 하드-개마 무사(아래쪽 부분)

    흉노, 선비, 유연, 돌궐 등을 거쳐 몽골 제국에 이르기까지 유목민들이 차례로 제국을 건설하면서 주변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한 경험을 간직한 역사의 무대인 몽골고비알타이 지역의 바위그림. 한국 선사 및 고대문화의 계통성을 연구하는 의미 있는 형상들을 채록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동북아역사재단 후렝 우주르 하단 올-산양(후렝 우주르 하단 올 13구역 12암면 부분)

    중앙아시아라는 보다 넓은 공간속에서 한반도를 비롯한 주변 지역의 선사문화를 조망하고 한국 민족 문화의 계통성을 파악할 수 있는 자료. 암각화는 세계의 모든 지역에서 살필 수 있는 가장 보편적인 선사 및 고대의 문화현상이며, 이 속에서 시대와 민족 그리고 지역의 차이에 따라서 바뀌어온 문화상들을 비교 연구할 수 있다.
  • 동북아역사재단 차츠인 에레크의 암각화-사슴 2

    흉노, 선비, 유연, 돌궐 등을 거쳐 몽골 제국에 이르기까지 유목민들이 차례로 제국을 건설하면서 주변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한 경험을 간직한 역사의 무대인 몽골고비알타이 지역의 바위그림. 한국 선사 및 고대문화의 계통성을 연구하는 의미 있는 형상들을 채록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동북아역사재단 하난하드-사냥꾼

    흉노, 선비, 유연, 돌궐 등을 거쳐 몽골 제국에 이르기까지 유목민들이 차례로 제국을 건설하면서 주변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한 경험을 간직한 역사의 무대인 몽골고비알타이 지역의 바위그림. 한국 선사 및 고대문화의 계통성을 연구하는 의미 있는 형상들을 채록할 수 있는 주요한 자료이다.
  • 동북아역사재단 조라그트 하드-조라그트 하드 암각화 유적지 전경

    중앙아시아라는 보다 넓은 공간속에서 한반도를 비롯한 주변 지역의 선사문화를 조망하고 한국 민족 문화의 계통성을 파악할 수 있는 자료. 암각화는 세계의 모든 지역에서 살필 수 있는 가장 보편적인 선사 및 고대의 문화현상이며, 이 속에서 시대와 민족 그리고 지역의 차이에 따라서 바뀌어온 문화상들을 비교 연구할 수 있다.
  • 동북아역사재단 후흐딘 오보-말발굽들(후흐딘 오보 2구역 4암면 부분)

    중앙아시아라는 보다 넓은 공간속에서 한반도를 비롯한 주변 지역의 선사문화를 조망하고 한국 민족 문화의 계통성을 파악할 수 있는 자료. 암각화는 세계의 모든 지역에서 살필 수 있는 가장 보편적인 선사 및 고대의 문화현상이며, 이 속에서 시대와 민족 그리고 지역의 차이에 따라서 바뀌어온 문화상들을 비교 연구할 수 있다.
  • 동북아역사재단 라샨 하드-라샨 하드 5암면 전경

    중앙아시아라는 보다 넓은 공간속에서 한반도를 비롯한 주변 지역의 선사문화를 조망하고 한국 민족 문화의 계통성을 파악할 수 있는 자료. 암각화는 세계의 모든 지역에서 살필 수 있는 가장 보편적인 선사 및 고대의 문화현상이며, 이 속에서 시대와 민족 그리고 지역의 차이에 따라서 바뀌어온 문화상들을 비교 연구할 수 있다.
  • 동북아역사재단 후렝 우주르 하단 올-산양과 늑대(후렝 우주르 하단 올 11구역 34암면)

    중앙아시아라는 보다 넓은 공간속에서 한반도를 비롯한 주변 지역의 선사문화를 조망하고 한국 민족 문화의 계통성을 파악할 수 있는 자료. 암각화는 세계의 모든 지역에서 살필 수 있는 가장 보편적인 선사 및 고대의 문화현상이며, 이 속에서 시대와 민족 그리고 지역의 차이에 따라서 바뀌어온 문화상들을 비교 연구할 수 있다.